2010.08.26 19:08
Posted by 스프린트

사랑은 함께 같은 곳을 바라보는 것..생텍쥐페리


[1920 X 1200 이미지 사이즈..고화질 배경화면]

사랑이란 서로 마주보는 것이 아니라 함께 같은 방향을 바라보는 것이다 ...  by 생 텍쥐페리  
 
생텍쥐페리[Saint-Exupery, Antoine-Marie-Roger de, 프랑스작가 1900~1944]
생 텍쥐페리생텍쥐페리의 어린 시절의 모습은 『어린왕자』의 주인공과 너무나 흡사하다. 굽슬굽슬한 갈색 머리털을 가진 
이 소년은 눈앞에서 벌어지는 온갖 사소한 일들을 경이와 찬탄으로 바라보았고, 유난히 법석을 떨고 잔꾀가 많은 반면, 
항상 생기가 넘치고 영리했다. 

감성이 풍부하고 미지에 대한 열정이 넘치던 생텍쥐베리는 1917년 6월, 대학 입학 자격 시험에 합격한 후 파리로 가서 
보쉬에 대학에 들어가 해군사관학교에 들어갈 준비를 하였으나 구술 시험에서 실패했기 때문에 파리 예술 대학에 들어가 
15개월간 건축학을 공부했다. 『어린왕자』에 생텍쥐베리가 직접 삽화를 그릴 수 있었던 것은 이때의 공부때문이기도 했다. 
군대에 입대한 후 비행기 수리하는 작업에 복무하다가 비행기 조종사의 자격증을 따게 된 후 공군 조종사로 있다가 
약혼녀의 반대로 제대했다. 자동차 회사, 민간항공회사에 각각 근무하다가 에르 프랑스의 전신인 라떼꼬에르 항공 회사에
입사하여 『야간 비행』의 주인공인 리비에르로 알려진 디디에도라를 알게 되고 다카르-카사블랑카 사이의 우편 비행을
하면서 밤에는 『남방 우편기』를 집필하였다. 1929년 아르헨티나의 항공회사에 임명되면서 조종사로 최고의 시간을 
보내게 된다. 이때의 경험을 토대로 『야간 비행』를 집필했다. 

생텍쥐페리 소개글 더보기


올블로그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추천버튼 꾸~욱
신고
Trackback: 0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