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9.17 11:00
Posted by 스프린트

수애 속옷모델 데뷔 에피소드 '무릎팍'에서 공개해 화제

수애 무명시절, 속옷모델로 데뷔 에피소드

  무릎팍에 출연한 수애,가슴아픈 가족사와 민망한 속옷모델 데뷔 이야기 고백 

배우 수애가 속옷 모델로 데뷔한 에피소드를 공개해 화제다.
배우 수애가 모처럼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가슴아픈 가족사를 털어놓아..

수애는 16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 출연해 구두수선공이었던 아버지를 떠올리며 울음을 터뜨렸다. 수애는 “아버지의 직업을 절대 부끄럽게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하지만 장녀로서 돈을 벌어야 한다는 책임감은 분명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잡지 모델을 하는데 가족이 모두 반대했다. ‘어울리지 않는다’는 것이
이유였다”며 “가족에게 ‘3000만원만 벌고 그만두겠다. 내 앞가름을 할 수
있는 돈만 벌겠다’고 답한 후 일을 계속했다”고 덧붙였다.

또 “ 배우를 시작했을 때도 마찬가지였다. 가족의 걱정에 ‘2억만 벌고,
가족이 살 수 있는 집 값을 마련한 뒤 그만두겠다’고 말했었다”며
 “지금도 많이 걱정하신다. 내가 연기를 하는 이유가 있었다면
그것은 가족 때문이었다”고 속내를 드러냈다.

수애는 16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 출연해 속옷 모델로 데뷔한 사실을 털어놨다.
수애는 자주 붓는 코 때문에 있었던 에피소드, 속옷 광고 모델로 데뷔한 사연과 가수 데뷔를 위해 연습한 랩,
영화 ‘그해 여름‘의 상대배우 이병헌에 대한 마음의 변화 등을 들려줬다.



수애는 "지인과 오디션을 함께 보러다녔다. 연락이 왔는데 팬티 모델이었다"며 "촬영 당시에는 매우 즐기고 재미있게 했다.
마치 프로가 된 듯한 느낌이었다. 하지만 막상 촬영을 마치고 작업물을 보니 전혀 아니었다"고 쑥스러워했다.
이에 유세윤은 "속옷 모델이란 말도 있는데 팬티 모델이라 해 놀랐다. 더 고급스런 말로 언더웨어 모델도 있는데.."
라고 너스레를 떨어 수애를 당황하게 했다.

저작자 표시
신고
Trackback: 0 Comment: 0
2009.09.17 10:47
Posted by 스프린트

짐캐리 비밀결혼,섹시스타 제니 맥카시와 결혼식 올려..



코믹배우와 섹시 스타와의 만남, 짐캐리와 제니맥카시가 비밀결혼을?
짐 캐리도 비밀결혼? 섹시모델 제니 맥카시와 결혼, 뒤늦게 들통!

할리우드 유명 코믹 배우 짐 캐리과 섹시 스타 제니 맥카시와 결혼식을 올린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외신은 "짐 캐리- 제니 맥카시 커플이 최근 말리부에서 백년 가약을 맺었다"고 16일(현지시간) 전했다.

외신에 따르면 지난 2005년 부터 연인사이로 지낸 이들 커플은 말리부에서의 결혼식 이후,
라스베이거스로 신혼여행을 떠났다.

측근은 "두 사람은 서로를 지극히 아낀다"며 "결혼이 두 사람 모두에게 잘 된 일이다"고 말했다.
앞서 짐 캐리는 “결혼이 어쩌면 좋은 관계를 망칠지 모른다”고 우려했지만 결국 마음을 바꿔 유부남 반열에 올랐다.

한편 짐 캐리는 지난 1995년 첫 부인인 멜리사 워머와 이혼 후 배우 로렌 홀리와 재혼했지만 다시 이혼의 아픔을 겪었다.
플레이 모델 출신의 배우 제니 맥카시는 영화 '무서운 영화 3' '더티 러브' '50년간의 세계일주' 등에 출연했다.

저작자 표시
신고
Trackback: 0 Comment: 0
2009.09.17 10:36
Posted by 스프린트

충격, 왕따 여중생 교실에서 흉기 휘둘어...학교 집단 따돌림 심각...

충격, 왕따 여중생 교실에서 흉기 휘둘러...

  여중생 흉기휘둘러..우리 사회의 일구러진 모습, 집단 따돌림 심각한 사회문제..

여중생 흉기사건, 얼마전 여고생 동반자살 이은 충격적인 학교 왕따 문제..
평소에 성적이 우수한 '왕따' 여중생, 교실서 친구들 흉기로 찔러..충격...

경기도 용인경찰서는 17일 같은 학교 친구 2명을 흉기로 찔러 부상을 입힌
혐의로 여중생 A(13)양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양은 16일 오전 8시10분쯤 용인시 수지구 모 중학교 1학년
교실에서 같은 반 친구인 B, C(이상 13)양을 미리 준비한 흉기로 등을
한차례씩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인근 병원으로 옮겨진 B, C 양은 봉합수술을 받았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양과 피해 학생들을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한 뒤 형사미성년자인 A양을 법원 소년부에 송치할지를 결정할 계획이다.

학교 측도 학생들 사이에서 A양이 따돌림을 당했다거나 스스로 따돌림 당한다고 생각했다는 등 여러 얘기가 돌고 있어
1학년 학생과 교사들을 상대로 정확한 진상을 자체 파악하고 있다. 흉기를 휘두른 A양은 반에서 5등 안에 들 만큼 성적이
우수했지만 내성적인 성격으로 말수가 적은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학교 교장은 “A양은 입학 당시부터 주변 친구들과 잘 어울리지 못하고 고립돼 담임 교사의 권유로 1학기때 7차례에 걸쳐
상담치료를 받기도 했다”며 “학교도 사건 배경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얼마전 여고생 동반자살에 이은 충격적인 학교내 왕따 문제..



저작자 표시
신고
Trackback: 0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