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9.12 13:06
Posted by 스프린트

때아닌 태연 가창력 논란, 태연 박효신과 '눈의꽃" 듀엣곡 불협화음?

태연 가창력 논란, 박효신과 듀엣 불협화음?

   태연 박효신, 서울드라마어워즈서 ‘눈의 꽃’ 듀엣, 태연의 가창력을 문제삼아..


TODAY'S HOT ISSUE 

REVIEW 태연 가창력


때아닌 태연 가창력 논란, 태연 박효신과 '눈의꽃" 듀엣곡 불협화음?

태연(소녀시대)과 박효신이 듀엣으로 부른 '눈의 꽃'이 인기검색어에 
오르는 등 반응이 뜨겁다. 하지만 동여상을 본 네티즌들은 뜸금없이
태연의 가창력을 문제 삼은 것..태연 박효신 '눈의꽃" 듀엣 불협화음?

아이돌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태연(본명 김태연)은 11일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서울드라마어워즈'에서 
가수 박효신과 함께 '눈의 꽃' 듀엣 무대를 가졌다. 이날 태연은 본인의 노래인 '들리나요를 열창한 뒤 선배가수 박효신과 
인기리에 종영된 KBS 2TV '미안하다 사랑한다'(극본 이경희 / 연출 이형민)의 OST 중 '눈의 꽃'을 열창했다. 


하지만 두 사람이 함께 부른 이 노래는 시종일관 음정이 불안했다. 태연은 지나치게 
첫음을 높게 잡았고 상황이 이렇다보니 박효신과 불협화음을 만들어낸 것.

 
태연 박효신 눈의꽃 듀엣 동영상

이를 두고 팬들의 의견은 분분한 상황이다. 일부 네티즌은 "평소 태연이 노래를 잘한다고 
생각했는데 실망이다", "가수가 기본적으로 음정을 틀린다는 것은 가창력의 문제다"고 지적했다.
 또 일부 네티즌들은 "음향시설이 최악이었다", "듀엣 연습이 부족했을 뿐이다"고 반박했다. 

그동안 태연은 국내 아이돌가수 중 손꼽히는 보컬로 인정받았다. 소녀시대에서 뛰어난 
가창력으로 리드하는 것은 물론 그녀가 부른 드라마 오리지널사운드트랙(OST)는 
엄청난 히트를 기록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데뷔 시기와 비교하면 성량 자체가 
떨어졌고 음정이 낮아졌다"고 냉정한 평가를 내려 그녀의 가창력 논란은 쉽게 가라앉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Trackback: 0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