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12.06 14:23
Posted by 스프린트

김연아 말실수, 더블이 아니라 싱글이라고 했나요?

퀸 김연아 말 실수, 역시 소녀다운 면모..

  경쟁자들을 압도하며 밴쿠버 올림픽 금메달에 대한 확신을 심어준 김연아..


TODAY'S HOT ISSUE 
 
REVIEW 김연아 말실수?

뭘해도 이쁘기만 연아, 그녀의 말 실수 하나도 도 주목을 받는 군요..
세계가 인정하는 피겨 여신 김연아(19, 고려대)가 말실수를 했다?..

경기마다 너무도 완벽하고 아름다운 최고의 연기를 펼쳐 전 세계를 감동시킨
김연아도 긴장한 나머지 말실수를 할 때가 있었다고 하네요.

쇼트프로그램에서 점프실수를 해서 마음 고생하다가 우승한 후에 긴장이 풀렸는지, 평소 침착했던 우리 연아가 그만 
인터뷰 도중 피겨용어인 더블을 싱글로, 잘못 착각 했다는군요..

김연아  말실수"제가 더블이 아니라 싱글이라고 말했어요?".

보도에 의하면 김연아는 지난 5일 일본 도쿄 요요기 제 1체육관에서 개최된 2009-2010 국제빙상연맹(ISU) 피겨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프리스케이팅에서 너무나 완벽한 연기를 보여주며 우승한 연아에게 취재진들의 관심이 집중되었다고 한다. 당연한 일...
그런데, 김연아가 기자회견에서 쏟아지는 취재진들의 질문에 침착하게 답했지만 그만 말실수를 하고 만 것이다.

김연아는 “점프를 했을 때 공중에서 앞으로 축이 기울었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무리하지 않고 토룹 점프를 트리플이 아닌 더블로
처리했다”고 말하려 했지만 “트리플이 아닌 싱글로 처리했다”고 말했다. 이에 기자회견에 참석한 한 관계자가 실수를 지적하자 
말실수를 알게된 김연아는 “제가 더블이 아니라 싱글이라고 말했어요?”라고 되물으며 멋쩍은 미소를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고 한다.

말 실수 하나도 이뻐 보이는, 연아..비록 쇼트 프로그램에서 아쉬운 실수가 있었지만..국민모두가 그녀에게 기대하는 것은
완벽한 모습이 아니라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란 것을 알아줬으면 한다...단지, 완벽 연기만을.. 최고 점수만을 기대하는 시선만
의식한다며 늘 불안하고 초조해서 더욱 실수하기 쉬울 것 같다... 김연아의 갈라쇼에서 보여주는 모습처럼 자신감 있고
경기를 즐길 줄 아는 자세로 임한다면 연아는 실수없이 좀 더 완벽하고 감동적인 모습을 관객들에게 선사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

곧 있을, 그녀의 갈라쇼가 또 한번 기다려 진다...김연아 선수 그랑프리 파이널 우승, 다시한번 축하드려여..홧팅..  

[P.S] 자꾸, 언론에서 '역전우승' 이라고 하는데..1점차도 아닌데..원래 그냥 예약되었던 김연아 우승이 아니었던가요?


루마니아 국가대표 체조선수 나디아 코마네치가 생각난다. 세계최초로 체조 10만점에 10점을 받은 선수로 기록되었으며 
이후에도 여러번 10점 만점을 받으며 총 7번이나 10점 만점을 받는 체조계의 전무후무한 대기록을 남겼고, 세계인의 마음에
영원한 체조 요정으로 남았다. 이후 그녀가 연기한 고난도 기술은 '코마네치 기술'로 명명되어 많은 체조선수들이 시도하는 
동작이 되었다.

나는, 김연아가 피겨계의 코마네치가 될수 있다고 믿어 의심치 않는다. 김연아는 세계 최고이긴 하지만 아직도 2% 부족한
무엇인가을 항상 남기며,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왔다, 이것이 그녀의 장점이며 무기다.
김연아는 아직도 목마르며, 그리고 성장하고 있다. 풍부한 표정연기는 미실보다도 더 뛰어나다.(ㅋㅋ 아닌감?)

외롭고 힘들겠지만, 이제는 김연아가 피겨의 세계최고 1인자로서 새로운 피겨의 세계를 이끌어 가며 피겨스케이팅 기술과 예술성
경지를 한단계 업그레이드 시키는데 주역이 되기를 조심스럽게 기대해 본다. 나를 포함한 모든 국민들이, 아니 전세계인들이 
김연아를 응원하며 이렇게 열정적으로 응원할 대상이 있다는 것에 대해 새삼 행복감에 빠져 들것이다. 




Trackback: 0 Comment: